logo

개인로그

소녀은지님의 로그 입니다.

http://s5fz9z7oa9xjag.inlive.co.kr/listen.pls
  • 32
  • 0o소녀은지o0 (@ osyj65)

멋진 사람이 되지말고 따뜻한 사람이 되세요..
멋진 사람은 눈을 즐겁게 하지만
따뜻한 사람은 마음을 데워 줍니다..
이미지 첨부

  • 32
    프른솔아 (@nv60017e8933e53)
    2021-03-12 19:46:47


    ~~~이쁘니 은지님 수고가 만으셩~~좋은밤되셔용~~

    댓글 1

  • 32
    프른솔아 (@nv60017e8933e53)
    2021-03-10 22:19:52


    ~~~항상즐겁고 ~~행복하게~~긍정~~

    댓글 0

  • 32
    프른솔아 (@nv60017e8933e53)
    2021-03-09 22:57:56


    ~~이쁘니 은지님~~좋은밤 되셔용~~

    댓글 0

  • 32
    프른솔아 (@nv60017e8933e53)
    2021-03-08 22:38:33


    ~~~즐거운 한주 되셔용~~~

    댓글 0

  • 34
    쏘울1004 (@bbobboleader)
    2021-01-27 15:37:52
    img src="http://user.inlive.co.kr/mylog/board/2016/01/01/3207299_565484.gif"
     
    하트 매크로

    댓글 0

  • 32
    0o소녀은지o0 (@osyj65)
    2020-12-10 15:35:33
    /나                                                   /튤립//블루스//튤립/       /튤립//블루스//튤립/       /튤립//블루스//튤립/                                                  /흐림//흐림/             /흐림//흐림/           /흐림//흐림/

    댓글 0

  • 1
    -k74768805 (@k74768805)
    2020-04-15 23:29:10








    언니 하루종일 일하시고 와서 피곤 할텐데 ,,, 이렇게 방을 위해서 신경을 써주셔서 감사합니다 ,,, 놓고 나갑니다 ^^

    댓글 2

  • 6
    o0Love연지0o (@qlseksrhdwn)
    2020-01-26 15:24:40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댓글 1

  • 32
    0o소녀은지o0 (@osyj65)
    2020-01-07 18:15:53
    ★ 오늘을 사랑하라. ★

    오늘을 사랑하라.
    어제는 이미 과거 속에 묻혀 있고
    미래는 아직 오지 않은 날이라네.
    우리가 살고 있는 날은 바로 오늘
    우리가 사용할 수 있는 날은 오늘
    우리가 소유할 수 있는 날은 오늘 뿐.

    오늘을 사랑하라.
    오늘에 정성을 쏟아라.
    오늘 만나는 사람을 따뜻하게 대하라.
    오늘은 영원 속의 오늘
    오늘처럼 중요한 날도 없다.
    오늘처럼 소중한 시간도 없다.

    오늘을 사랑하라.
    어제의 미련을 버려라.
    오지도 않은 내일을 걱정하지 말라.
    우리의 삶은 오늘의 연속이다.
    오늘이 30번 모여 한 달이 되고
    오늘이 365번 모여 일 년이 되고
    오늘이 3만 번 모여 일생이 된다.

    댓글 1

  • 32
    0o소녀은지o0 (@osyj65)
    2020-01-07 18:14:56
    ♣ 가장 힘들 때면 누가 많이 생각나는지? ♣


    우리 가끔은 생각나는 사람으로 살아요.
    적당히 걱정도 해주며 궁금해하기도 하며
    무슨 생각을 하는지 어디에 있는지?
    아주 가끔은 생각하며 살아요.

    가장 힘들 때면 누가 많이 생각나는지?
    보고 싶은 사람이 있을 때는 어떻게 하는지?
    괜스레 서로 물어보고 싶어지도록
    생각나는 사람으로 살았으면 좋겠어요.

    바람 불면 바람 부는 대로
    비 오면 비 오는 대로
    눈이 오면 더욱 그리워하며 살아요.

    스치는 세상사에 하고많은 인연이 아니라.
    신이 주신 필연적인 만남이라 믿으며
    서로에게 생각나는 사람으로 살아요.

    댓글 0

    • 쪽지보내기
    • 로그방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