쪽지 플러스 구매
메시지 채널 리스트
쪽지 플러스 만료일:
구매
삭제
젤리선물
  • 임의지정
  • 내 보유젤리 0

하트선물
  • 임의지정
  • 내 보유하트 0

메시지 상세
00:00

logo

http://dkwkfldk13.inlive.co.kr/live/listen.pls

ㄸŀ뜻했던 커ㅍı조ㅊŀ도…*

놓치지 않길 바래요.. 내인생의....아름다운 즐거움들을....
  • 35
  • 🌻_수애_🌻(@dkwkfldk13)

  • 1
    ll앙새 (@xcdfsa4)
    2016-10-04 15:27:17


     
    여기욤 ㅎ

    댓글 0

  • 1
    그대곁으로0 (@rlaandud1981)
    2016-06-22 17:06:39
    수애님 감사드립니다.

    댓글 0

  • 35
    🌻_수애_🌻 (@dkwkfldk13)
    2016-03-12 11:49:15











                      스튜디오 바로가기:http://jjuya80.inlive.co.kr   





                                        방송주소:http://c1.inlive.co.kr:1552





                                                


                    (INLIVE)내에서 여기저기 들락거리는 쟈키들은 관심없음.!




                                 인기관리나 하려는 분들도 관심없음.!



                                 진득하게 오래오래 방송하실 분 모십니다.!



                                 방송을 사랑하고 좋아하는 분들 모십니다. !



                                         방송자체를 즐기시는 멋쟁이 모십니다.!















    댓글 0

  • 35
    🌻_수애_🌻 (@dkwkfldk13)
    2016-03-03 22:49:46




    잔인 하게도~~
       인간은백번잘해줘도
        한번의실수를기억
        한답니다.
     
    사람의 마음은 간사해서
       수많은 좋았던 기억보다
       단 한번의 서운함에 오해
       하고 실망하며 틀어지는
       경우가 참 많습니다.!
     
    서운함보다 함께한 좋은
       기억을 먼저 떠올릴 줄 아는
       현명한 사람이 먼저 되어야
       겠지요?
     
    먼저 고맙다고, ~~
       먼저 미안하다고 말한다면
       사람관계는 나빠지려고해도
       나빠질 수 없습니다. !
     
    사람 관계에서는 ~~
       이기고 지는 것이 없습니다.
       먼저 고맙다고 먼저 미안
       하다고 말하면 됩니다.
     
    참, 이런거 아세요?~
     
    식사 후~~
    적극적으로 밥값을 계산 하는 이는 돈이 많아서 그런 것이 아니라,
    "돈보다 관계를 더 중히 생각하기 때문"이고,
     
    일할 때~~
    주도적으로 하는 이는
    바보스러워서 그런 게 아니라
    "책임이라는 것을 알기" 때문이고,
     
    다툰 후~~
    먼저 사과하는 이는
    잘못해서 그러는게 아니라,
    "당신을 아끼기 때문" 입니다.
     
    늘 ~~
    나를 도와주려는 이는
    빚진 게 있어서 그런 게 아니라,
    "진정한 친구로 생각하기 때문"이며,
     
    늘~~
    카톡이나 안부를 보내주는 이는 한가하고 할 일이 없어서 그러는 게 아니라,
    "마음 속에 늘 당신을 두고 있기 때문" 입니다!
     
    잊지 않았음 좋겠습니다.
    소중한 인연을 아끼고 서로 사랑하는 것이 진정 행복한 삶이란 것을~~~...

    댓글 0

  • 35
    🌻_수애_🌻 (@dkwkfldk13)
    2015-11-02 00:27:40







      오늘이라는 하얀 도화지

    아무리 커다란 일도 어제로
    밀려나고야 말았네요. 

    아무리 힘들었던 일도 어제라는
    바닷물에 묻히고 말았지요. 

    은근히 찔러대는 가시같은 아픔들도
    하늘이 무너질것 같은 커다란 문제들도
    흐르는 시냇물처럼 흘러 지나가고,

    오늘은 오늘 일 뿐!
    새하얀 도화지에
    다시 그림을 그리듯 그렇게 새벽 도화지는
    새롭고 깨끗할 뿐입니다. 

    어제일을 다시 가져다
    그리지 말기로 해요.
    새로 지은 새집에
    새로운 가구를 들여놓듯
    오늘이라는 새집에는
    새로운 오늘을 들여 놓아요. 

    흘려 지내 버려야 할
    어제의 낡은 문제들은 
    미련없이 손에서부터 놓아 버리기로 해요. 

    힘차게 웃으며
    오늘이라는 도화지에 
    새롭고 신선한 고운 그림을 그리기로 해요.

    댓글 0

  • 1
    O한사랑O (@gkstkfkd99)
    2015-10-07 21:48:49




                           
     
     
     
     
    수애님..
    항상감사드립니다...
    따뜻한마음....고맙습니다..
     
     
     
     
                         
               

    댓글 0

  • 35
    🌻_수애_🌻 (@dkwkfldk13)
    2015-10-03 10:48:26





                 가을비 내리는 10월의 첫날입니다..♡
              N01파워뮤직 가족분들 매일매일 행복한 날되세여                         파워뮤직 채팅방 가기:http://chat.inlive.co.kr/jjuya80          파워뮤직방 음악듣기:http://c1.inlive.co.kr:1552                                                      ßч、린이 

    댓글 0

  • 35
    🌻_수애_🌻 (@dkwkfldk13)
    2015-10-03 10:47:43









              파워뮤직 채팅방 가기:http://chat.inlive.co.kr/jjuya80 파워뮤직방 음악듣기:http://c1.inlive.co.kr:1552                                                      ßч、린이

    댓글 0

  • 1
    ll앤씨아ll (@spioi)
    2015-09-21 00:23:17



    유라ll님 작품

    댓글 0

  • 1
    O한사랑O (@gkstkfkd99)
    2015-09-16 14:43:45




                                     

     
     
                            그대께 마음이 갑니다


                                                                     비추라/김득수

                                  사랑스러운 그대의
                                미소를 받아올 때마다 가슴은 설레고
                                   그대께 마음이 갑니다,

                                      소망 되신 그대가
                                 보내 주신 마음은 언제나 꿈결같이 달콤해
                            세상은 핑크빛에 물들고
                                 기쁨이 넘칩니다.

                                   그댄 그저 바라만 봐도
                                   미소가 지워지고 앵두 빛 입술이 다가올 땐
                                   그대의 가느다란 허리를 휘감게 해
                                  가슴이 무척 뜁니다,

                                  행복을 맞는 하루는
                             그대 고운 마음으로부터 즐겁게 시작되고
                             꿈결 같은 하루는 짧게만 
                             느껴집니다.

     
     
     
                     

     

    댓글 1

    • 쪽지보내기
    • 로그방문